자유게시판

내 사랑실은 가을여행

진달래찌 0 76 07.12 03:35

사랑실은 가을여행

 

 

 

햇살 반짝이는 강가에

사 금빛 모래 조약돌 모으고

도란히 풀어놓은 사랑이야기

갈바람 타고 산하로 떠난다

 

웃자란 풀숲엔 꿩 나들이하고

앙증맞은 떡갈나무 도톨이 주워

다람쥐 소풍가는 길

찬란한 황금 들판 작열이 반사되어

하늘 위 벌겋게 타오를 때

능금 빛 사랑 되어 찾아오셨네

 

코스모스 하늘 한 허리 속에

휘감겨 놓지 못하는 첫 순결

가을문 살짝 열고 기다리는 순정

고추잠자리떼 몰이하여 곁눈질한다

 

갈향속 설렘도 덩달아 미소 짓고

강둑 새 시치미떼고 날갯짓 퍼덕이며

사랑 시 읊조하니 결결히 반짝이는 물결

둔덕에 머물러 숨 고른다

 

차오르는 숨 가뿐 사랑

꽃잎 털린 나뭇잎 오색물감 풀어

색동저고리 고름하고

내 사랑 짙게 갈무리할 때

알알이 맺은 가을 소리 발 맞혀

우리 사랑 견과 속 알맹이 되어

긴 여행 하자 하네요

Comments

State
  • 오늘 방문자 336 명
  • 어제 방문자 710 명
  • 전체 방문자 258,974 명
  • 전체 회원수 92 명
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